facebook youtube
윤석민 "5년 전 모발이식"→육중완 "탈모약 복용중" 고백 [모내기클럽]
23-02-05 09:4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모내기클럽’이 첫 방송부터 꽉 찬 재미를 선사했다.

지난 4일 오후 9시 20분 첫 방송된 MBN-LG헬로비전 공동제작 새 예능 프로그램 ‘모내기클럽’에서는 3MC 장도연, 박명수, 김광규가 뛰어난 말솜씨와 짙은 공감 능력으로 첫 회부터 뭉클함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메인 MC 장도연과 모내기클럽 팀장인 박명수, 김광규는 방청객들의 격한 환영을 받으며 등장, 프로그램의 당찬 시작을 알렸다. 장도연은 “이왕 머리 빠지는 거 더 빠졌어야 하는데”라는 박명수를 향해 “지금도 훌륭하게(?) 빠지셨다”고 말하는가 하면, 이어 등장한 김광규는 박명수와의 티격태격 케미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범상치 않은 흥을 발산하며 등장한 모발이식 20년차 베테랑 의사 한상보는 각각 손가락과 빨대를 활용한 남녀의 탈모 자가 진단법과 탈모와 유전의 관계성, 탈모약의 다양한 부작용 등 유익한 정보를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방송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은 1회 게스트 송창식, 윤석민, 유희관, 육중완, 미노, 정상수는 각각 야구선수 출신 ‘무적 모내기즈’와 뮤지션 팀인 ‘털 업 더 뮤직’의 멤버로 큰 박수를 받으며 등장했다.

윤석민은 5년 전 이식받은 모발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한상보 의사의 병원을 방문했고, 검사 결과 그의 모발은 최상의 컨디션을 자랑해 모두를 감탄케 했다.

‘무적 모내기즈’와 ‘털 업 더 뮤직’은 첫 번째 주제로 탈모로 겪은 굴욕담을 공개하며 안방극장에 뜨거운 열기를 전달했다.

먼저 육중완은 흑채가 유행하지 않던 시절 탈모를 감추기 위해 매직을 썼다고 말해 동료 출연진들은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또 흑채를 사용한 뒤 무대에 올라선 그는, 열정을 불태운 나머지 머리에 물을 뿌려 관객들의 열기를 식힌 아찔했던 상황을 회상하기도.

송창식은 19세 당시에 떠난 호주 전지훈련에서 스카우터에게 35살로 오해받으며 ‘Mr. 서티 파이브’라는 별명을 얻게 됐을 뿐 아니라 “경기 전 가장 부담스러운 순간은 애국가 제창할 때”라며 과거 시구자로 참석한 동갑내기 배우 송중기와 비교됐던 웃픈 경험담을 공개했다.

직업과 탈모의 상관관계를 다룬 두 번째 주제에서 ‘무적 모내기즈’는 “야구선수들은 탈모에 관한 노하우나 특별한 비법을 알고 있어도 실행하기 쉽지 않다”며 고충을 털어놓은 반면, ‘털 업 더 뮤직’는 “창작에 대한 스트레스가 크다”고 전했다.

세 번째 주제로는 탈모 극복을 위해 시도했던 경험담이 이어졌고, 탈모 예방을 위해 바나나 껍질까지 동원됐던 사연에 출연진들은 서로 공감하며 하나가 되기도 했다. 바나나 껍질부터 치약, 삭발 등 많은 방법을 시도했던 육중완은 “탈모약은 현재까지도 복용하고 있다”며 고통스러웠던 부작용으로 많은 이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방송 말미,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치열한 대결 끝에 ‘털 업 더 뮤직’ 팀이 총 4800모로 최종 우승을 거머쥐며, 모내기클럽 회원들에게 가슴 따뜻한 명언을 전해 훈훈한 분위기로 마무리 지었다.

한편 ‘모내기클럽’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20분 MBN 채널에서 방송되며, LG헬로비전에서는 일요일 오전, 오후 7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 '모내기클럽' 방송 캡처]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몬엑 주헌 “이진호에게 받은 이수근 번호, 잘못된 거였다
그룹 몬스타엑스의 주헌이 이진호에게 받은 이수근의 번호가 잘못된 번호였다고 밝혔다. 1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그룹 몬스타엑스의 주헌, 민혁, 기현, 아이엠, 형원이 출연했다. 이날 주헌은 ...
해외이슈
‘이혼’ 리즈 위더스푼, 지젤 번천 전남편 톰 브래디와 열애설?[해외이슈]
기네스 팰트로 37살 변호사 잘생긴 외모, “슈퍼맨 닮았다” 미국서 인기폭발[해외이슈]
“옛날 얼굴이 그리워?”, 코성형 클로에 카다시안 “아니”[해외이슈]
디카프리오, 지젤 번천→카밀라 모로네까지 ‘25살 이하 여성’과 열애 타임라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