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허니제이, 완전 ♥정담 껌딱지…얼굴 맞대고 꿀 뚝뚝
23-02-05 09:0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안무가 허니제이(본명 정하늬·36)가 남편 정담(35)과의 추억을 돌이켰다.

허니제이는 5일 "잠 안 오니까 괜히 추억 꺼내보기"라며 정담과 찍은 과거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허니제이는 정담과 마주선 채 옅게 미소 띠고 있다. 정담에게 얼굴을 바싹 가져다 댄 허니제이는 달콤한 눈빛을 보내기도 했다. 또 다른 사진에는 정담의 어깨에 양팔을 걸쳐 온몸을 맡긴 허니제이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허니제이는 지난해 정담과 백년가약을 맺고 부부가 됐다. 현재 임신 중이며 배 속 아이의 태명은 '러브'다.

[사진 = 허니제이]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살림남2' 이다은, 발달 느린 딸 고민에 "중요한 시기
윤남기, 이다은 부부가 말이 느린 딸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눴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윤남기가 아내에게 자유시간을 주기 위해 리은이를 데리고 외출에 나서 육아 동지인 싱글대디 지인을 만났다. 집...
해외이슈
‘이혼’ 리즈 위더스푼, 지젤 번천 전남편 톰 브래디와 열애설?[해외이슈]
기네스 팰트로 37살 변호사 잘생긴 외모, “슈퍼맨 닮았다” 미국서 인기폭발[해외이슈]
“옛날 얼굴이 그리워?”, 코성형 클로에 카다시안 “아니”[해외이슈]
디카프리오, 지젤 번천→카밀라 모로네까지 ‘25살 이하 여성’과 열애 타임라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