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경기장 오셔서 스트레스 많이 받아 가세요?"… 김연경의 말실수에 관중도, 선수도 빵 터졌다 [곽경훈의 현장]
22-12-07 06:4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경훈 기자] "경기장 오셔서 스트레스 많이 받아가세요?"





흥국생명이 지난 18일 오후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진행된 '도드람 2022-2023 V-리그' 인삼공사와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2 25-20 28-26)으로 셧아웃 승리했다.

경기에서 18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끈 흥국생명 김연경은 경기 종료 후 장내 아나운서와 함께 관중들에게 승리의 소감을 밝혔다.

김연경은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중들이 와주셔서 승리를 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서 "앞으로도 경기장에 자주 오셔서 스트레스 많이 받으시고" 라고 이야기 했다.

옆에 있던 장내 아나운서는 터지는 웃음을 참지 못하면서 김연경을 바라봤다. 김연경은 자신이 말 실수를 알아차리고 멘트를 수정했다
.
김연경은 전날(17일)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에게 배구장에 와서 스트레스를 풀라는 이야기를 하려고 했지만 말이 어긋난 해프닝이었다.

관중들도 그 뜻을 이해하고 활짝 웃었고, 김연경고 활짝 웃었다. 김연경은 사인볼을 관중석을 향해 선물한 뒤 코트 곳곳을 돌아다니며 환호하는 팬들에게 일일이 인사를 하며 경기장을 나섰다.






한편 흥국생명은 옐레나가 22점, 김연경이 18점, 김미연이 11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고, KGC인삼공사 엘리자벳이 23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흥국생명 김연경이 귀여운 말 실수를 한 뒤 머쓱한 표정을 짓고 있다. 사진 = 곽경훈 기자 kphoto@mydaly.co.kr]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감독 경질 한 달, 흥국생명 '공 때리는 감독대행'...길
지난달 2일 이해할 수 없는 이유로 흥국생명 권순찬 감독이 경질됐다. 함께 팀을 떠난 김여일 단장 자리는 신용준 신임 단장이 바로 부임했지만 감독 자리는 아직까지 공석이다. 권순찬 감독 경질 이후 이영수 수석코치가 감독대행을 맡았지...
해외이슈
‘식인취향’ 아미 해머,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재활 도와줬다” 감사인사[해외이슈](종합)
‘식인취향’ 아미 해머, “13살 때 청년 목사에게 성폭행 당해”[해외이슈]
제임스 카메론 “‘정이’ 아주 잘 만들어진 작품, 한국은 영화 강국” 극찬[해외이슈]
‘졸리와 열애설’ 26살 폴 메스칼, ‘글래디에이터2’ 주연 협상중 “2024년 개봉”[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