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총기사망사고’ 64살 알렉 볼드윈, 여덟아이 아빠 됐다 “막내딸 출산”[해외이슈]
22-09-25 11:1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스타 알렉 볼드윈(64)이 여덟아이의 아빠가 됐다.

연예매체 피플은 24일(현지시간) “알렉 볼드윈의 아내 힐라리아 볼드윈(38)이 딸을 낳았다”고 보도했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새로 태어난 딸을 이 세상에 맞이하게 되어 얼마나 감사한가. 우리가 축복받은 다른 모든 사람들처럼 마법적이고 사랑으로 가득 차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형제들은 막내딸이 누구와 가장 닮았는지에 대해 이야기하며 매우 흥분하고 있다. 우리는 당신에게 딸을 소개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했다.

힐라리아는 인스타그램에 부부의 갓 태어난 딸의 영상을 공유하며 "그녀가 여기 있다! 우리는 당신에게 우리의 작은 꿈이 실현되도록 소개하게 되어 매우 흥분된다"라고 전했다.

두 사람은 아들 에두아르도 에듀 파오 루카스(23개월), 로미오 알레한드로 다비드(4개월), 레오나르도 앙헬 찰스(5개월), 라파엘 토마스(7개월), 그리고 딸 마리아 루시아 빅토리아(18개월), 카르멘 가브리엘라(8개월)의 부모이기도 하다.

이들은 모두 7명의 아이를 낳았다. 알렉 볼드윈은 전 부인 킴 베이신저와 공유하는 26살의 딸 아일랜드 볼드윈의 아빠이기도 하다. 이로써 모두 8명의 자식을 두게 됐다.

한편 알렉 볼드윈은 지난해 영화 '러스트' 촬영 도중 자신이 쏜 소품용 총에서 실탄이 발사돼 촬영 감독이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자신이 아닌 다른 책임자를 직접적으로 지목했다.

알렉 볼드윈은 촬영장에서 받은 총이 실탄이 들어 있지 않은 ‘콜드 건’인 줄 알았다고 주장했으며, 방아쇠를 당기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사진 = AFP/BB NEWS, 인스타그램 캡처]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현희가 홍현희를 낳았네…제이쓴X똥별이 셀카에 '흐뭇'
코미디언 홍현희(40)가 남편 제이쓴(본명 연제승·36)과 아들의 셀피를 공개했다. 7일 홍현희는 "아침에 이쓰니랑 셀카찍음"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바닥에 엎드려 함께 사진 찍는 제이쓴과 아들 준범 군의 모습이 담겼다. ...
해외이슈
“곧 넷째딸 출산, 아내에게 감사” 수상소감…46살 라이언 레이놀즈 달콤한 로맨티스트[해외이슈]
‘아바타2’ 외신 첫반응 “경이롭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매혹적” 최고영화 탄생[해외이슈]
임신 ‘놉’ 29살 여배우, “나보고 못생겼다고 말하는 것은 미친 짓이야” 분노[해외이슈]
박찬욱 ‘헤어질 결심’, 뉴욕타임스 10대 영화 선정 “아카데미 청신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